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부부상담 전문가 정다원 원장의 신간도서 『이혼하고 싶은 그녀들의 진짜 속마음』

기사승인 2019.10.15  13:54:00

공유
default_news_ad1

- 결혼 전 그렇게 멋있고 자상한 사람이었는데 왜 저렇게 변했을까?

[한국강사신문 김동원 기자] 이다북스에서 아내들이 겪는 문제들을 다룬 『이혼하고 싶은 그녀들의 진짜 속마음』을 출간했다. 부부상담 전문가인 저자 정다원 원장은 이 책에서 상담 내용을 중심으로 결혼 후 일어나는 문제들을 통해 행복한 결혼생활로 이어지기 위해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길을 제시한다.

다 잘되고 나아질 것 같았지만 바뀌지 않는 사회의 편견에 지치고 현실에 상처받는 그녀들을 위하여

『이혼하고 싶은 그녀들의 진짜 속마음』은 이혼하고 싶은 그녀들의 진짜 속마음을 들여다본다. 그 안에서 아내들이 부딪히는 문제가 무엇이고, 왜 그녀들이 그 현실에서 벗어나고 싶어 하는지 사례를 중심으로 살펴보았다. 하지만 이 책은 참고 이해하라는 말은 하지 않는다. 오히려 결혼 후 끌려 다니는 현실을 직시하고 당당하게 표현하라고 말한다.

남녀평등을 외치고 있지만 아직 우리나라의 기득권 자리는 남성 차지이고, 고위공무원 30퍼센트 이상을 여성으로 채우겠다는 공약이 나오는 것이 우리 현실이다. 부부관계에서도 남편보다 아내에게 요구하는 것이 많고 참고 감내하라는 압력도 많다. 게다가 출산은 여성의 일로만 치부한다.

세상이 변했다고는 하지만 사회는 여전히 여성에게 원하는 일이 많고 암묵적으로 요구하는 것도 많다. 그 안에서 발버둥치며 이건 옳지 않다고 외쳐도 들어주는 사람이 없다. 오히려 그런 아내들을 탓한다. 이런 현실에서 온전히 살고 행복한 가정을 만드는 것은 얼마나 힘든 일일까.

부모를 자신 구성원에 넣는 남편 부모에게서 독립해 남편과 아이까지가 가족인 아내 둘은 근본적으로 다를 수밖에 없다

결혼 전 그렇게 멋있고 자상한 사람이었는데 왜 저렇게 변했을까, 내가 정말 사랑했던 사람이 맞는지 싶고, 그 사람은 그대로인데 내가 변한 건지 싶기도 하다. 그래도 부딪치는 문제들을 애써 위로하며 남편만은 내 편이라고 믿는다. 하지만 시간이 갈수록 그런 남편 때문에 지치고, 그런 나를 나무라는 주변 사람들 때문에 힘들다. 이것이 정말 결혼생활일까 회의감이 든다. 그런 삶이 이어질수록 결국 이혼하고 싶다는 생각까지 이른다.

정말 그녀들은 이혼하고 싶은 걸까? 불가피한 경우 이혼이 그나마 나은 선택일 수 있다. 아내라는 이유로 옥죄는 현실에서 자신을 찾는 길이 이혼이라면 말려야 할 이유는 없다. 다만 그녀들이 이혼을 생각하는 이유가 정말 이혼하고 싶어서가 아니다. 결혼 전 누구보다 사랑했던 사람, 그래서 일생을 함께하기로 한 그가 그때처럼 나를 안아주길 바라고, 내 마음을 읽고 이해해주기를 바라는 간절함의 표현이다.

저자 정다원 원장은『이혼하고 싶은 그녀들의 진짜 속마음』을 통해 자신의 상처 난 마음이 혼자만의 앓이가 아님을, 그래서 더더욱 자신을 내몰지 않기를 바라며, 모든 여성들이 결혼으로 맺은 새로운 가정에서 행복하고 건강하게 살아가기를 바란다. 화려하고 아름다운 결혼이 아픔으로 기억되지 않기를, 모든 부부들에게 다시 가정을 지켜나갈 희망 안내서가 되기를 기대한다. 이 책은 결혼한 여성들을 위해서 펴냈지만 그녀들의 마음을 헤아려야 할 남편들을 위한 책으로, 남편들이 읽는다면 아내를 바라보던 이해의 폭을 한 뼘만 더 넓혀주는 기회가 될 것이다. 그로써 그녀가 상처받고 힘든 마음을 이해하고 위로해주길 당부한다.

저자 정다원 원장은 정다원힐링센터 대표와 시월드 리더십 아카데미 원장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네이버 카페 해피패밀리와 블로그 행가공(행복한 가정을 회복하는 공간), 유튜브 정다원TV에서 시집살이, 고부갈등, 부부갈등, 인간관계, 심리상담을 나누고 있다. 힘든 결혼생활로 방황할 때 심리학을 접했다. 부모가 행복하지 않으면 자녀가 행복하지 않고 가정이 건강할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달은 후 청소년 심리상담을 시작해 현재 WNPM(world, naturl, people, mind) 자연심리치료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놀이강사, 웃음치료사, NLP 트레이너, 심리치료 전문가, 최면치료 트레이너 등을 역임했으며, 특히 자연과 함께 살아가는 마음의 중요성에 착안해 만든 WNPM 마음경영기법을 심리상담에 적용해오고 있다. 또한, CBS 〈세바시〉 등에서 강연했고, KBS 〈그녀들의 여유만만〉과 tvN 〈곽승준의 쿨까당〉에 출연했으며, 쓴 책으로는『말투는 부드럽게 그러나 행동은 단호하게』가 있다.

ad45
 

김동원 기자 sdplace@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