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시·아하! 청소년성문화센터, ‘청소년 발달단계별 맞춤형·체험형 성교육’ 실시

기사승인 2019.07.10  21:47:00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강사신문 이미숙 기자] 서울시와 아하!청소년성문화센터는 성문화를 주체적이고 비판적으로 바라볼 수 있도록 발달단계에 따른 맞춤형·체험형 성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인터넷, 스마트폰 등 다양한 매체와 소셜미디어 플랫폼 등 일상 속에 문제적 성인지, 성차별, 성폭력 쟁점을 자주 접하게 되는 서울시 어린이․청소년들을 위한 교육이 올해 하반기 진행된다. 이번에 진행되는 체험형 성교육의 핵심은 발달단계에 맞춘 연령별 교육으로 ①어린이 3단계(8~9세, 10~11세, 12세~13세)․②청소년 3단계(14~15세, 16~17세, 18~19세)로 총 6단계에 걸쳐 진행된다.

‘어린이 체험형 성교육’은 8~9세에게 자신의 감정과 몸의 경계를 확인하고 몸의 주인의식을 기르고, 자신과 타인을 존중할 수 있는 약속을 만드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10~11세는 추리와 게임 활동을 통해 성별고정관념을 해체하고 개개인의 개성을 존중하는 법을 배운다. 12세~13세에게는 정확한 사춘기 성지식을 제공하고, 연애와 몸의 변화, 성표현물, 또래 성폭력, 온라인 에티켓 5가지의 주제 토론을 통해 평등하고 안전한 성문화를 만들어가는 주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특히, 청소년 대상의 ‘청소년 체험형 성교육’은 퀴즈 게임, 미션 풀이 등 성교육에 대한 정확한 성지식을 이해하기 쉽게 교육하는데 방점을 두고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18세 이상에는 안전하고 책임 있는 성관계에 대한 교육도 선택할 수 있다.

‘청소년 체험형 성교육’은 14~15세에게 춤과 몸동작을 통해 몸의 감각과 감정을 돌아보고, 서로를 존중하고 배려하는 몸 움직임을 경험하게 된다. 퀴즈 형식의 게임을 통해 정확한 성지식을 습득하고, 또래 안의 폭력적이거나 왜곡된 성문화를 성찰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집단의 특성에 따라서, 문화예술체험을 통해 권력의 위계와 차이, 차별에 대해 고민해볼 수 있는 프로그램과 자기방어훈련, 성과 관련한 이론들의 핵심개념 짚기 프로그램도 구성되어 있다.

16세 이상은 십대가 가장 궁금해하는 성과 관련한 5가지 주제로 재미있는 미션을 풀며 연애와 성적의사소통, 성별이중규범, 성정체성, 혐오와 미디어에 이르기까지 최근 성 관련 이슈와 내용을 다루고 있다. 18세 이상에게는 안전하고 책임 있는 성관계를 준비하며 성적자기결정능력을 점검하고, 향상시킬 수 있는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어 필요에 따라 맞춤 교육 프로그램을 선택할 수 있다.

이외에도 서울시와 아하!센터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디지털 유해매체로부터 주체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하는 상담활동도 꾸준히 제공하여, 디지털 성폭력 피해와 가해를 막고 성평등하며 주체적인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

최근에는 성교육 진행 중에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자신이 듣고 경험한 성폭력 피해 사례를 증언하거나 털어놓는 경우가 많아 해당 학교와의 협력적 연계 교육을 진행하고 전체 학생과 교직원 대상으로 한 성인지 감수성 교육도 권고하고 있다. 또 보고된 성폭력 피해 사례 외에 또 다른 피해 사례가 있는지 전체 학생 대상 전수조사를 실시할 것을 학교 측에 제안하고, 피해자와 가해 행위자에 대한 상담과 징계 조치 자문도 이뤄진다.

김규리 서울시 청소년정책과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세상 속 자라나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은 문제적 성인지 사건․사고와 환경에 자주 노출되어 보다 촘촘하고 세심한 성교육이 진행되어야 하는 상황”이라며 “서울시 8개소의 청소년성문화센터 중에서 거주 지역 내 가까운 곳에 방문하여 맞춤형 교육도 받고 개인적 상담도 가능하니 언제든 친근하게 찾아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서울지역청소년성문화센터 안내 <자료=서울시청>

참고로 서울지역 8개소 청소년성문화센터는 한국청소년성문화센터 협의회 홈페이지(http://wesay.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서울시의 맞춤형·체험형 성교육 신청은 아하!센터의 홈페이지(www.ahacenter.kr)를 통해 가능하다.

서울지역 8개소 청소년성문화센터는 탁틴내일(서대문구), 창동(도봉구), 탁틴talk(중랑구), 아하(영등포구), 동작(동작구), 드림(강남구), 송파(송파구), 광진(광진구) 이다. 

ad45
 

이미숙 기자 Kus12suk@naver.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