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교육부, 신한금융그룹과 장애학생 소프트웨어 교육기부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19.06.25  11:32:00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6월 21일(금), 한국우진학교에서 장애학생 소프트웨어 교육기부 사업인「희망학교 소프트웨어 교실」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우진학교는 2000년 개교한 서울시 마포구 소재 국립 특수학교(지체장애학생 180명 재학)이다.

이번 협약은 장애학생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적응할 수 있도록 정보 격차를 해소하고, 나아가 재능 계발과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앞으로 신한금융그룹은 교육부와 협력하여, 찾아가는 방과후 소프트웨어 교육 및 소프트웨어 가족캠프의 운영을 통해 장애학생의 정보화 역량을 계발하고, 가족 단위의 소프트웨어 체험을 통한 가족 간 화합과 소통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유은혜 부총리는 한국우진학교 학생들과 함께 소프트웨어 연동 전자블록으로 성을 쌓으며 코딩 규칙을 익히는 교육에 참여하여 학생들과 즐거운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어진 협약식에서 “정보통신기술로 전 세계가 연결되는 현시대에 장애학생이 소외되지 않고, 장애 유무에 관계없이 모두 동등하게 꿈을 펼칠 수 있게 되길 바란다.”라고 밝히며, “사람 중심의 포용국가 실현을 위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자 하는 기업의 노력에 감사하며, 교육부도 학생과 사회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ad45
 

한상형 기자 han@lecturernews.com

<저작권자 © 한국강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